2018년01월19일 (Fri)   Home   탑뉴스   정치   자치행정   경제   사회   문화   연예   스포츠   오피니언   지역뉴스   특집   사람들   

칼럼
사설
기자수첩
독자투고
특집
연재특집
기획취재
사람들
포토뉴스

회사소개
기사제보
게시판
광고문의
정기구독
E-mail문의
독자위원회
고충처리인
청소년보호정책

지역 날씨정보

뉴스 홈 > 독자투고

칼럼 사설 기자수첩 독자투고
<독자투고>  재래시장 화재예방으로 안전한 겨울나기 2017년12월18일(Mon)
화순소방서 현장대응단 황용연
 시장 및 아파트, 주택가 등 어느 곳이든 무질서한 주&#8228;정차 차량들로 인해, 소방차 출동이 늦어져 초기진화 시기를 놓쳐 대형화재로 이어지는 사례가 빈번히 발생하고 있다. 이러한 사례들은 정말 우리사회의 안타까운 실정이다. 특히 시장 등 밀집상가지역 시설은 다른 소방대상물과 여러면에서 다른 특징을 지니고 있어 불이 났을 때 빠른 연소확대와 독성이 강한 농연이 발생되어  인명피해 및 재산 피해가 심각할 것이다. 겨울철의 경우 시장상인들이 추위에 노출이 되어 불을 피워서 추위를 피하는 것을 종종 보았다. 이는 자칫 잘못 할 경우 화재의 위험성이 매우 크다 할 것이다.

상인들은 우선 부주의로 인한 화재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되 혹시라도 화재 발생시 119신고와 함께 화순소방서에서 재래시장에 설치한 『보이는 소화기』를 이용하여 화재를 발견한 최초의 관계자는 초기진화를 하여야 한다. 화순소방서는 화재저감 및 안전한 겨울철을 나기 위해 지난 12월 8일 화순지역에서 불조심 가두 캠페인 및 퍼레이드 등를 실시하여 겨울철 화재 예방 및 소방차 출동로 확보에 각별한 관심를 기울이고 있다. 또한 재래시장 상인들은 자율방화환경을 조성 불법주정차가 없도록 노력하여야 할 것이다. 소방차의 긴급 출동시 소방활동에 방해가 되는 주.정차 차량의 이동 및 제거에 따르지 않을시 200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할수 있다고 규정되어 있으나 이러한 법규정에 앞서 소방통로 확보는 운전자로서 준수해아 할 기본임을 명심해야 할 것이다.

군민들의 작은 배려와 실천은 우리사회를 화재로부터 보호 해줌은 물론, 안전문화가 정착되는 사회로 나아 가는 길임을 다시한 번 생각해 보아야 할 것이다.

[관리자 기자]

돌아가기    리스트 보기   출력하기

낭만도시 여수의 야경

이 슈
제6회 대한민국...

한국전통예술의 등용문인 '제6회 대한민국 전통예술 대 경연'에서 판...

산림치유지도사...

산림청(청장 김재현)은 2018년부터 치유의 숲 등 17개 산림복지시설...

구별하기 어려...

산림청 국립수목원(원장 이유미)은 가을철 독버섯 중독 사고가 종종 ...

나주시 ‘제 3...

나주시 대표축제로 자리매김하고 있는 제 3회 마한문화축제가 오는 9...

영암 氣찬랜드...

자연계곡형 피서지로 유명한 월출산 기찬랜드에서 오는 7월 22일부터...

연재특집
대한민국 말산업 미래 이끌 전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