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12월12일 (Wed)   Home   탑뉴스   정치   자치행정   경제   사회   문화   연예   스포츠   오피니언   지역뉴스   특집   사람들   

칼럼
사설
기자수첩
독자투고
특집
연재특집
기획취재
사람들
포토뉴스

회사소개
기사제보
게시판
광고문의
정기구독
E-mail문의
독자위원회
고충처리인
청소년보호정책

지역 날씨정보

뉴스 홈 > 탑뉴스

8월 8일 '섬의 날' 지정, 살고 싶고 찾고 싶은 섬으로 가꾼다 2018년08월08일(Wed)
'섬 발전 추진대책' 확정, 내년 8월 8일 첫 「섬의 날」기념 행사 개최
 지난 3월 도서개발촉진법이 개정되면서 8월 8일을 「섬의 날」로 정하고 2019년부터 「섬의 날」행사를 추진 할 수 있게 되었다.

「섬의 날」은 국민의 소중한 삶의 터전이자 미래의 잠재성장 동력인 섬의 가치와 중요성에 대해 국민과 함께 공감하는 계기를 마련하기 위해 제정되었다.

이에 따라, 행정안전부(장관 김부겸)는「섬의 날」을 1년 앞두고「섬의 날」제정 취지 반영과 여름 휴가철 섬 관광 활성화를 위해 ‘섬 발전 추진대책’을 확정하였다.

행안부·국토부·해수부·문체부 등 8개 부처가 공동으로 수립하여 지난 6월 국무총리 주재 국정현안점검조정회의 심의, 7월 도서개발실무위원회 논의를 통해 확정된 ‘섬 발전 추진대책’은 4개 과제를 중심으로 추진된다.

첫째, 섬 가치 제고로 ‘지속가능한 섬’을 조성한다.
둘째, 주민참여 활성화로 ‘살고 싶은 섬’을 실현한다.
셋째, 관광활성화로 ‘가고 싶은 섬’을 구현한다.
마지막으로 중앙·지방 협력체계 강화와 정책 기반 구축으로 ‘발전하는 섬’을 만들 수 있도록 지원 한다.

특히, 이번 대책은 섬 정책 주무부처인 행안부·국토부 외에도, 해수부·문체부·교육부·복지부 등 다른 부처의 사업도 함께 종합적으로 추진됨에 따라 섬 발전 정책에 동반상승(시너지) 효과를 가져 올 것으로 기대된다.

지방자치단체 차원에서도 섬 발전을 위한 다양한 정책이 추진된다.

주요 시책으로, 주민참여 활성화를 위한 중간지원 조직 구성(인천, 전남), 해양쓰레기 처리를 위한 일자리 사업 발굴(제주), 체계적인 정책 지원을 위한 섬해양정책과 신설(전남, 8월) 등의 사업이 추진될 예정이다.

김부겸 행정안전부 장관은 “섬의 날 제정으로 섬의 중요성이 부각되고 있는 시점에서 새로 추진하는 섬 정책들이 섬 발전의 기폭제가 되기를 바란다.”라며, “앞으로도 지속적이고 체계적인 지원을 통해 살고 싶고, 찾아가고 싶은 명품 섬을 만드는데 기여하겠다.”라고 말했다.

[김유인 기자]

돌아가기    리스트 보기   출력하기

백조(白鳥)의 망중한

이 슈
광주시, 세계 ...

광주광역시가 세계에 ‘녹색도시 광주’ 알리기에 적극 나서고 있다....

고흥이 낳은 국...

고흥군은 대한민국 스포츠 영웅으로 박치기왕 故김 일 선수가 최종 ...

2019이웃돕기성...

광주광역시는 광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공동으로 내년 1월까지 이웃...

네팔에 남도사...

교육여건이 열악한 세계의 오지 네팔에 희망전남교육의 씨앗이 뿌려...

빛고을 농촌테...

각종 농촌문화 체험과 여가 활동의 중심축이 될 빛고을 농촌테마공원...

연재특집
대한민국 말산업 미래 이끌 전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