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09월19일 (Wed)   Home   탑뉴스   정치   자치행정   경제   사회   문화   연예   스포츠   오피니언   지역뉴스   특집   사람들   

칼럼
사설
기자수첩
독자투고
특집
연재특집
기획취재
사람들
포토뉴스

회사소개
기사제보
게시판
광고문의
정기구독
E-mail문의
독자위원회
고충처리인
청소년보호정책

지역 날씨정보

뉴스 홈 > 정치

최근 3년 간 홈페이지 변조 건수 2,800여 건에 달해 2017년10월11일(Wed)
주로 어나니머스와 같은 핵티비스트들이 정치적 신념 전파하기 위해 해킹 후 홈페이지 변조해
신용현 의원, 홈페이지 변조 등 사이버 공격에 대한 철저한 대응체계 마련해야
 홈페이지 변조 등을 통해 자신들의 정치적 신념이나 체제 비판 메시지를 전파하는 핵티비스트(해커(hacker)+행동주의자(activist))들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가 높아진 가운데, 실제 국내 홈페이지 변조 건수가 늘어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0일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소속 신용현(국민의당) 의원이 한국인터넷진흥원(KISA)로부터 제출받은 국정감사 자료에 따르면, 2015년부터 올 7월까지 최근 3년 간 해킹을 통한 홈페이지 변조 건수는 2,759건에 달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특히 2015년 615건에 불과했던 홈페이지 변조 건수는 2016년 1,056건으로 전년대비 약 72% 가량 증가했으며, 올해도 7월 기준으로 이미 1,088건이 발생해 지난해 발생 건수를 넘어섰는데, 이 추세대로라면 올해는 지난해 두 배 수준인 2,000여건을 웃돌 것으로 보인다.

이에 대하여 신용현 의원은 “사이버 공격을 통하여 정치적 행동을 하는 경우가 늘어나고 있다”며 “어나니머스와 같은 ‘핵티비스트’들은 소수의 인원만으로도 사회적 관심을 끄는 방법을 택하고 있는 만큼 홈페이지 변조 건수는 더 늘어날 수도 있다”고 설명했다.
※어나니머스 : 전세계 점 조직으로 있는 인터넷 해커 집단. 익명을 뜻하는 어나니머스(anonymous)라는 이름을 사용.

한국인터넷진흥원은 홈페이지 변조가 일어난 경우, 홈페이지 변조된 업체에 피해사실을 통보하고, 보안조치 권고 등 기술지원을 안내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신용현 의원은 “홈페이지 변조 건수가 매해 크게 증가하고 있는 만큼 보다 철저하고 적극적인 대책마련이 시급하다”며 “인터넷진흥원의 모니터링에 의한 적발 후 피해기관 통보 및 기술지원까지 시간이 짧게는 2일에서 길게는 일주일 이상 걸린다”며 “피해대응 시간을 단축시킬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끝으로 신 의원은 “사이버 보안에 대한 국민적 관심이 높아진 만큼 이 부분에 대하여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인터넷진흥원 등 관련기관 국정감사에서 지적하고 강화된 대응체계 마련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유인 기자]

돌아가기    리스트 보기   출력하기

담양 죽녹원 대나무숲, 국가산림...

이 슈
광주시, ‘문서...

광주광역시는 시민과 기업.단체 등이 인터넷을 이용해 관공서에 공문...

전남친환경디자...

‘전남을 Re-Desing하다!’라는 주제로 개최한 제3회 전라남도 친환...

나주시, KTX나...

전남 나주시 KTX정차역인 나주역 일대가 지역의 새로운 성장 동력으...

신안 증도, 웰...

신안군(군수 박우량)은 증도 해양힐링스파가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

대한민국 체험 ...

한층 시원하게 단장한 대한민국 대표 여름축제인 강진청자축제가 오...

연재특집
대한민국 말산업 미래 이끌 전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