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10월18일 (Fri)   Home   탑뉴스   정치   자치행정   경제   사회   문화   연예   스포츠   오피니언   지역뉴스   특집   사람들   

칼럼
사설
기자수첩
독자투고
특집
연재특집
기획취재
사람들
포토뉴스

회사소개
기사제보
게시판
광고문의
정기구독
E-mail문의
독자위원회
고충처리인
청소년보호정책

지역 날씨정보

뉴스 홈 > 정치

김현아 의원, 5년 동안 연구.건축기금 적립하고도 한 푼도 사용하지 않은 사립대학 48곳 2019년10월04일(Fri)
5년 동안 연구.건축.장학.퇴직.특정목적 기금 4조9,371억 적립, 5조3,067억 인출
5년 동안 연구기금 적립하고 사용하지 않은 대학 31곳, 수원대(100억), 홍익대, 백석대, 호서대, 우송대 순
5년 동안 건축기금 적립하고 사용하지 않은 대학 17곳, 수원대(189억), 광주여자
 그동안 사립대학이 과도한 적립금을 쌓고 있지만 제대로 사용하지 않고 있다는 지적이 계속돼 왔다. 최근 5년간 연구.건축.장학.퇴직.특정목적 등 기금이 4조9,371억 적립된 반면 사용된 금액은 5조3,067억으로 그동안 지적에 대한 개선이 상당부분 이뤄진 것으로 보인다. 다만 아직도 특정학교의 경우 과다한 적립금을 쌓고도 제대로 활용하지 않고 있어 시정이 필요하다는 지적이다.

국회 교육위원회 김현아 의원(자유한국당, 비례대표)이 교육부로부터 제출받은 「2014∼2018년 사립대학 적립금 적립 및 인출현황」을 분석한 결과 5년 동안 적립금 누적액이 가장 많은 학교는 홍익대학교로 1,154억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홍익대학교는 5년 동안 1,314억을 적립하고 12.2%에 달하는 159억만을 인출한 것으로 나타났다.

실제 다수의 학교가 적립금 사용을 늘려가고 있다. 5년 동안 적립하고 한 푼도 인출하지 않은 학교는 3.1%에 해당하는 6교뿐이었고, 50%미만을 활용한 학교도 12%인 23곳이었다. 반면 100%이상 적립금을 활용한 학교는 48.7%로 잔체학교의 절반에 육박했다.

하지만, 여전히 특정학교의 경우 적립금을 적립하고도 제대로 목적에 맞게 제대로 활용하지 않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학생의 학업을 위해 활용되어야 하는 연구기금의 경우 5년 동안 적립하고 한 푼도 인출하지 않은 대학이 31곳에 달했다. 이중 적립금이 많은 순으로는 수원대학교가 100억으로 가장 많았으며, 홍익대, 백석대, 호서대, 우송대학교 순으로 나타났다.

학교시설개선에 활용되어야 하는 건축적립금도 5년 동안 적립만 할뿐 한 푼도 사용하지 않은 학교가 17곳이나 됐다. 수원대학교가 189억으로 가장 많았으며, 광주여자대학교 84억, 수원카톨릭대학교 70억, 남부대학교 59억 순으로 나타났다.

김현아 의원은 “사립대학들이 기금을 적립하고 사용을 늘려가는 점은 상당히 고무적이다”라며 “다만 아직도 특정 대학에서는 과도하게 적립금을 쌓아만 둘뿐 제대로 활용하지 못하고 있는 상황인 만큼 학생들의 학업과 복지를 위해서라도 목적에 맞게 기금이 사용될 수 있도록 교육부의 독려가 필요하다”라고 밝혔다.

[김유인 기자]

돌아가기    리스트 보기   출력하기

강진 최초의 서양화가, 고(故) ...
고 윤재우 화백 작 뽀삐와 장미

이 슈
국가중요어업유...

신안군(군수 박우량)은 오는 10월 25일부터 26일까지 2일간 가을철 ...

10월 3일 부터 ...

낭만항구 목포의 가을 정취를 만끽할 수 있는 ‘2019 목포항구축제’...

제19회 영광불...

영광군(군수 김준성)은 9월 18일부터 24일까지 7일간 영광 불갑사 관...

강진군, 제47회...

강진군이 지난 5일 군청 대회의실에서 ‘제47회 강진청자축제’의 성...

신안 흑산도에...

신안군(군수 박우량)은 국내 최고 관광지인 흑산도에서 오는 9월 27...

연재특집
대한민국 말산업 미래 이끌 전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