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2월16일 (Sat)   Home   탑뉴스   정치   자치행정   경제   사회   문화   연예   스포츠   오피니언   지역뉴스   특집   사람들   

칼럼
사설
기자수첩
독자투고
특집
연재특집
기획취재
사람들
포토뉴스

회사소개
기사제보
게시판
광고문의
정기구독
E-mail문의
독자위원회
고충처리인
청소년보호정책

지역 날씨정보

뉴스 홈 > 자치행정

광주시, 올 겨울 첫 한파주의보에 선제 대응 2019년02월11일(Mon)
한파대책본부 가동…취약계층 안전보호활동 강화
3월15일까지 예찰활동, 독거어르신 안부 전화 등 실시
 광주광역시가 올 겨울 처음으로 발령된 한파주의보에 선제 대응하며 피해를 최소화했다.

광주시는 7일 오후 11시 한파주의보가 발령되자 즉시 한파대책본부를 가동하고 취약계층에 대한 안전보호활동을 실시했다.

한파대책본부는 주의보 발효 시 1단계, 경보 발효 시 2단계로 가동되며, 본부 구성은 상황관리반, 대민보호지원반, 수습지원반 등 재난 종류 및 규모에 따라 운영된다.

이와 관련, 지난해 겨울에는 15명의 한랭질환자와 750여 건의 수도계량기 동파사고가 발생했지만, 올해는 한랭질환자 3명, 수도계량기 동파사고 6건 등이 발생하는데 그쳤다.

광주시는 3월15일까지를 한파대책기간으로 설정하고 거리노숙인, 쪽방촌거주자 등 한파취약계층을 보호하기 위해 자치구 동 주민센터 등과 협업해 방문건강관리사, 사회복지사, 재난부서 공무원 등이 참여하는 재난도우미 2000명의 예찰활동을 강화한다.

재난도우미들은 65세 이상 독거어르신 등 한파 취약계층에 대해 매일 전화로 안부를 확인하고, 일주일에 한 번 순회방문을 실시해 건강상태를 점검한다.

또 시민들이 추위를 피할 수 있도록 주민센터, 복지회관 등 시 전역에 500곳의 한파 쉼터를 지정하고, 지하차도와 공원 등 노숙인 밀집지역에 대한 특별 순찰활동도 확대한다.

이 밖에도 영하권의 날씨가 지속될 경우 화재 발생 위험도가 높아질 것으로 보고 소방안전본부를 중심으로 대응책을 마련할 계획이다. 시 소방안전본부는 5개 자치구 소방서와 지속적으로 정보를 교류하고 신속하게 상황을 파악해 골든타임 확보를 위한 긴급출동, 긴급구조 등 소방.방재 기능을 강화한다.

정민곤 시 시민안전실장은 “막바지 추위가 기승을 부릴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한파행동요령을 숙지해 건강한 겨울나기에 유의하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송시곤 기자]

돌아가기    리스트 보기   출력하기

장흥 하늘빛수목정원, 전남 8호 ...

이 슈
제20회 구례산...

구례군(군수 김순호)은 지난 31일 군청 상황실에서 산수유꽃축제추진...

전남해양수산기...

전라남도해양수산기술원(원장 오광남)은 어업인 소득 증대를 위해 20...

정종제 광주행...

정종제 광주광역시 행정부시장이 퓨전소설로 읽는 프랑스 예술기행 <...

올 겨울 순천만...

순천만국가정원의 겨울밤을 수놓을 ‘2018 별빛축제’가 오는 21일부...

광주시, 세계 ...

광주광역시가 세계에 ‘녹색도시 광주’ 알리기에 적극 나서고 있다....

연재특집
대한민국 말산업 미래 이끌 전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