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8월20일 (Tue)   Home   탑뉴스   정치   자치행정   경제   사회   문화   연예   스포츠   오피니언   지역뉴스   특집   사람들   

칼럼
사설
기자수첩
독자투고
특집
연재특집
기획취재
사람들
포토뉴스

회사소개
기사제보
게시판
광고문의
정기구독
E-mail문의
독자위원회
고충처리인
청소년보호정책

지역 날씨정보

뉴스 홈 > 자치행정

광주시, 위험시설 안전대진단 실시 2019년02월11일(Mon)
18일∼4월19일, 전통시장.주유소.LPG충전소.숙박시설 등 1500여 곳
안전지원단.시민관찰단 운영…안전점검 실효성.신뢰성 확대
시민 신고 시설.점검요청 시설 대상…기동 안전점검 시행
안전대진단 보고회 사진
 광주광역시는 18일부터 4월19일까지 숙박.목욕 시설, 전통시장 등 다중이용시설과 가스.석유 저장시설, 해빙기 취약시설 등 1500여 개 시설물에 대한 안전대진단을 실시한다.

점검대상은 시민 설문조사를 거쳐 파악된 안전관리가 취약하고 안전사고 우려가 높은 시설물과 건축물 1500여 개이며, 전문가와 시민으로 구성된 민관합동점검반이 현장 전수 점검을 한다.

이와 관련, 광주시는 8일 시청 17층 재난안전대책본부 대책회의실에서   정종제 행정부시장 주재로 관련 부서 실.국장, 자치구 부구청장, 공사.공단 사장이 참여하는 ‘2019 안전대진단 보고회’를 개최했다

안전대진단은 정부.자자체 공무원과 민간 전문가들이 사회 전반의 안전 실태를 집중 점검하는 예방활동으로, 세월호 사고 이후인 2015년부터 시행됐다.

광주시는 안전대진단을 효율적으로 총괄.관리하기 위해 행정부시장을 단장으로 하는 추진단을 구성하고, 그 아래 기동 안전점검반을 운영한다.

기동 안전점검반은 대진단 기간 시민이 위험시설로 제보하거나 점검을 요청한 시설, 사고 발생 우려가 큰 시설물에 대해 전문가와  함께 집중 살펴볼 방침이다. 

시는 안전점검의 실효성을 높이기 위해 80명 규모의 소방.전기.가스 등 각 분야 전문가로 구성된 안전지원단을 편성해 시설점검에 투입한다.
 
또한, 시는 안전대진단에 대한 신뢰성 확보를 위해 시민관찰단을 안전점검에 참여시켜 모니터링하고, 대진단을 마친 후 시민관찰단과 점검시설 관리자를 대상으로 만족도 평가를 할 계획이다.

정종제 부시장은 “병을 조기 발견해 치료하기 위해 2년마다 건강검진을 받는 것처럼 시설물과 건축물의 대형 재난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위험요소를 사전 점검하는 것이 안전대진단이다”며 “전문가와 함께 철저한 안전점검이 이뤄져야 하지만, 안전한 광주는 행정만으로는 이룰 수 없고 시민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가 있어야 가능한 만큼 시민들과 적극 소통하며 대진단을 추진해 달라”고 말했다.

한편, 대진단 점검 대상과 2019년 화재 안전특별조사에서 제외된 시설은 대진단 기간 중 시 재난예방과(062-613-2681)로 신청하면 안전점검을 받을 수 있다.

[이계민 기자]

돌아가기    리스트 보기   출력하기

담양 메타세쿼이아 가로수길 따...

이 슈
송가인.홍자 ,...

미스트롯 5인방(송가인.정미애.홍자.정다경.김소유)이 강진을 찾는다...

완도군, 블루플...

국내 최초 블루플래그 국제 인증을 획득한 완도 신지 명사십리 해수...

백련향 가득한...

지역 대표 여름축제인 무안연꽃축제가 “사랑, 소망 그리고 인연”이...

1004섬 신안! 2...

대한민국 섬의 수도 신안 증도에서 오는 8월 2일부터 11일까지 10일...

젊어진 장흥 물...

오는 26일 막을 오르는 장흥 물축제의 ‘워터락 풀파티’에 시선이 ...

연재특집
대한민국 말산업 미래 이끌 전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