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3월20일 (Wed)   Home   탑뉴스   정치   자치행정   경제   사회   문화   연예   스포츠   오피니언   지역뉴스   특집   사람들   

칼럼
사설
기자수첩
독자투고
특집
연재특집
기획취재
사람들
포토뉴스

회사소개
기사제보
게시판
광고문의
정기구독
E-mail문의
독자위원회
고충처리인
청소년보호정책

지역 날씨정보

뉴스 홈 > 문화

구별하기 어려운 우리 주변 독버섯, 국립수목원에서 보고 가세요. 2017년09월07일(Thu)
 산림청 국립수목원(원장 이유미)은 가을철 독버섯 중독 사고가 종종 발생하는 시기에 맞추어 ‘구별하기 어려운 우리 주변 독버섯’ 전시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폭염 이후 낮아진 기온으로 야생버섯의 발생이 급증하고 있으며, 이 중에는 식별이 어려운 독버섯이 많아 가을철 나들이나 산행시 버섯을 채취하는 행위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버섯이 건강에 좋은 식재료로 알려지면서 비전문가들도 온라인에서 얻은 불분명한 지식을 활용하여 야생버섯을 채취하곤 하는데, 이 때문에 매년 가을마다 버섯 중독사고가 발생하고 있다.

독버섯은 식중독 뿐만 아니라, 사람의 생명을 위협할 정도의 강한 독소를 지닌 것도 있어 경각심을 높이고자 전시회를 열게 되었다.

이번 전시회는 국립수목원 연구팀이 수집하여 산림생물표본관에 수장해 놓았던 버섯 표본 23종 50여점을 사진과 함께 전시했다.
 
그 외에도 버섯 연구 관련 자료(버섯 균주 배양체, 버섯 포자문, 버섯 포자 사진, 채집도구 등)을 동영상 등 다양한 방식으로 전달한다.

국립수목원을 찾아온 관람객들은 누구나 관람할 수 있으며, 국립수목원은 사전예약(reservenew.kna.go.kr)을 통해 입장할 수 있다.

이유미 국립수목원장은 “매년 뉴스를 통해 독버섯 중독 사고를 접할 때마다 안타까움을 느끼곤 하는데, 이번 전시회가 잘못된 독버섯 상식을 바로 잡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라고 하였다.

한편, 국립수목원의 「독버섯 바로알기」모바일 앱을 통해 독버섯 80종의 특징과 사진을 담았으며, 이름이나 증세에 따른 독버섯을 찾아볼 수 있다.

[박광석 기자]

돌아가기    리스트 보기   출력하기

「제2회 강진군동금곡사 벚꽃길 ...

이 슈
지금 청산도에...

완도군 청산면에서는 화사한 봄꽃을 식재하는 등 다가오는 슬로걷기...

제12회 정남진 ...

장흥군이 오는 7월 26일 막을 올리는 제12회 정남진 장흥 물축제 준...

남평 강변도시 ...

전남 나주시(시장 강인규)는 남평 강변도시 조망이 한 눈에 들어오는...

제20회 구례산...

구례군(군수 김순호)은 지난 31일 군청 상황실에서 산수유꽃축제추진...

전남해양수산기...

전라남도해양수산기술원(원장 오광남)은 어업인 소득 증대를 위해 20...

연재특집
대한민국 말산업 미래 이끌 전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