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12월10일 (Mon)   Home   탑뉴스   정치   자치행정   경제   사회   문화   연예   스포츠   오피니언   지역뉴스   특집   사람들   

칼럼
사설
기자수첩
독자투고
특집
연재특집
기획취재
사람들
포토뉴스

회사소개
기사제보
게시판
광고문의
정기구독
E-mail문의
독자위원회
고충처리인
청소년보호정책

지역 날씨정보

뉴스 홈 > 독자투고

칼럼 사설 기자수첩 독자투고
<독자기고> 해빙기 축대 등 안전사고 주의 2018년02월23일(Fri)
화순소방서 화순119안전센터 소방장 박영남
 올겨울은 유난히 춥고 한파와 폭설로 추운 겨울이었던 것 같은데 벌써 입춘이 다가오고 있다. 만물이 겨울잠에서 깨어나 태동하는 봄이 우리 앞으로 성큼 다가오고 있다. 많은 사람이 봄을 간절히 기다리고 있다. 이렇듯 온 대지에 봄의 기운이 퍼지면서 찬 기운이 점차 풀려 안전사고가 발생할 가능성이 많은 시기도 이때가 아닌가 싶다. 특히 올겨울은 유난히도 추운 날씨로 어느 해보다도 해빙기 안전사고 발생이 우려되고 있다.

날씨가 점차 풀리면서 기온상승과 함께 꽁꽁 얼었던 모든 것이 녹기 시작하면서 각종 공사장, 도로절개지, 축대, 옹벽 등 겨우내 얼었다 녹기를 반복하는 곳들은 지반이 약화되면서 붕괴되거나 유실될 우려가 높아져 안전사고 위험도 그만큼 증가하게 된다. 또한 등산하는 사람도 부쩍 증가하는데 얼었던 땅이 녹으면서 미끄러지기 쉽기 때문에 더 주의해야 한다.

특히 요즘 같은 시기에 계곡이나 바위 등 절개지가 있는 도로를 지날 때는 낙석사고에도 주의하면서 운전해야 하며 해빙기 안전사고가 특히 많이 발생하는 작업장에서는 축대나 버팀목 등 지지시설에 대한 점검에도 한 치의 소홀함이 없어야 한다.&nbsp;

[관리자 기자]

돌아가기    리스트 보기   출력하기

백조(白鳥)의 망중한

이 슈
고흥이 낳은 국...

고흥군은 대한민국 스포츠 영웅으로 박치기왕 故김 일 선수가 최종 ...

2019이웃돕기성...

광주광역시는 광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공동으로 내년 1월까지 이웃...

네팔에 남도사...

교육여건이 열악한 세계의 오지 네팔에 희망전남교육의 씨앗이 뿌려...

빛고을 농촌테...

각종 농촌문화 체험과 여가 활동의 중심축이 될 빛고을 농촌테마공원...

전라도 천년의 ...

전라남도와 광주시, 전라북도, 3개 시도가 18일 오전 전주 전라감영 ...

연재특집
대한민국 말산업 미래 이끌 전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