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12월10일 (Mon)   Home   탑뉴스   정치   자치행정   경제   사회   문화   연예   스포츠   오피니언   지역뉴스   특집   사람들   

칼럼
사설
기자수첩
독자투고
특집
연재특집
기획취재
사람들
포토뉴스

회사소개
기사제보
게시판
광고문의
정기구독
E-mail문의
독자위원회
고충처리인
청소년보호정책

지역 날씨정보

뉴스 홈 > 광산·곡성·담양·고흥·장성·화순·함평

순천·광양·여수·보성·구례 광산·곡성·담양·고흥·장성·화순·함평 목포·신안·무안·영광·진도·강진 나주·장흥·해남·완도·영암
담양 소쇄원, 샛노란 산수유 꽃 ‘만발’ 2018년03월28일(Wed)
지금 만나러 갑니다. 담양 소쇄원의 봄 향기
노란 빛깔의 솜털 같은 산수유 꽃, 봄내음 물씬
 담양 소쇄원에 봄소식이 전해졌다.

산수유 꽃이 활짝 펴 한 폭의 그림처럼 아름답다. 소쇄원 ‘제월당’과 ‘광풍각’에 가면 만발한 산수유 꽃을 만날 수 있다.

제월당의 ‘제월(霽月)’과 광풍각의 ‘광풍(光風)’에 담겨있는 의미는 ‘가슴에 품은 뜻의 맑고 밝음이 비 갠 뒤 해가 뜨며 부는 청량한 바람과 같고 비 그친 하늘의 상쾌한 달빛과도 같다’는 뜻을 품고 있다. 제월당 마루에 앉아 눈 앞에 펼쳐진 경치를 각자의 마음속 화폭에 담으며 시상(詩想)을 떠올려 보자.

담양 소쇄원(명승 제40호)은 우리나라 선비의 고고한 품성과 절의가 엿보이는 아름다운 정원으로, 조선시대를 대표할 수 있는 정원이다. 한국 정원의 특징은 한마디로 ‘인간의 자연학’이며, 그 원리는 자연의 순리에 순응하는 것이다. 그렇기에 한국 정원은 자연과의 조화가 뛰어나다. 이러한 모든 것을 한눈에 볼 수 있는 곳이 담양 소쇄원이다.

[정권식 기자]

돌아가기    리스트 보기   출력하기

백조(白鳥)의 망중한

이 슈
고흥이 낳은 국...

고흥군은 대한민국 스포츠 영웅으로 박치기왕 故김 일 선수가 최종 ...

2019이웃돕기성...

광주광역시는 광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공동으로 내년 1월까지 이웃...

네팔에 남도사...

교육여건이 열악한 세계의 오지 네팔에 희망전남교육의 씨앗이 뿌려...

빛고을 농촌테...

각종 농촌문화 체험과 여가 활동의 중심축이 될 빛고을 농촌테마공원...

전라도 천년의 ...

전라남도와 광주시, 전라북도, 3개 시도가 18일 오전 전주 전라감영 ...

연재특집
대한민국 말산업 미래 이끌 전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