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4월22일 (Mon)   Home   탑뉴스   정치   자치행정   경제   사회   문화   연예   스포츠   오피니언   지역뉴스   특집   사람들   

칼럼
사설
기자수첩
독자투고
특집
연재특집
기획취재
사람들
포토뉴스

회사소개
기사제보
게시판
광고문의
정기구독
E-mail문의
독자위원회
고충처리인
청소년보호정책

지역 날씨정보

뉴스 홈 > 광산·곡성·담양·고흥·장성·화순·함평

순천·광양·여수·보성·구례 광산·곡성·담양·고흥·장성·화순·함평 목포·신안·무안·영광·진도·강진 나주·장흥·해남·완도·영암
광산로 일부, 홀짝에서 ‘홀짝 1시간’ 주차구간으로 2019년02월11일(Mon)
광산구, 광주송정역 주변 교통.주차난 완화와 상가 활성화 등 기대
 광산구(구청장 김삼호)가 다음 달부터 광산로 장터국밥~백제약국사거리 430m 일방도로를 ‘홀짝 1시간’ 주차구간으로 바꾼다.

2015년부터 이 구간에 홀짝 주차제를 실시해오고 있는 광산구는, 최근 광산경찰서와 주차제도 개선에 대한 협의를 마쳤다.   

시민의 KTX 이용과 나주혁신도시 왕래 증가 등으로 광주송정역 주변 교통량과 주차난이 늘었고, 이에 대한 인근 상인들의 대책 요구 민원도 많아서 새 주차 방식을 도입하겠다는 것이 광산구의 설명.

광산구는 이런 사정을 감안, 지난해 12월 이틀 동안 한번에 65대 정도를 주정차할 수 있는 이 구간의 평균 차량 체류시간을 점검했다. 그 결과 1시간 이내는 28대로 43%, 3시간 이내는 13대로 20%, 3시간 이상은 24대로 37%임을 확인됐다.

광산구는 이번 홀짝 1시간제로, 하루 10대 중 5.7대 꼴인 장시간 주차를 1시간 이내로 유도할 계획. 이를 통해 이곳의 하루 차량 수용량을 350여대에서 600여대로 늘리길 기대하고 있다.     

3월 1일부터 점심시간인 오전11~오후2시를 제외한 오전7~오후9시, 이 구간에는 1시간 이내만 차를 주정차할 수 있다. 기존 홀짝제는 병행되고, 새 주차제도를 위반한 차량은 단속된다. 

광산구 관계자는 “광산로 장시간 주차를 막아 더 많은 시민이 광주송정역 주변을 원활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하겠다”며 “양보와 배려가 있는 교통.주정차 문화 정착과 골목상권 활성화를 위해 협조바란다”고 밝혔다.

[송시곤 기자]

돌아가기    리스트 보기   출력하기

담양군, 대나무부스와 꽃탑 설치...

이 슈
느려서 행복한 ...

완도군(군수 신우철)은 지난 13일, ‘느림은 행복이다.’라는 주제로...

대한민국 대표 ...

문화체육관광부 인정한 대한민국 최우수축제 보성다향대축제가 오는 ...

우주의 신비 탐...

고흥군(군수 송귀근)은 오는 5월 3일(금)부터 5월 5일(일)까지 나로...

2019년 신안튤...

신안군은 “2019년 신안튤립축제”를 사계절 꽃피는 1004섬 임자도 ...

담양의 아름다...

담양군은 내달 열리는 담양대나무축제 기간 중 담양의 깨끗한 밤하늘...

연재특집
대한민국 말산업 미래 이끌 전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