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7월17일 (Wed)   Home   탑뉴스   정치   자치행정   경제   사회   문화   연예   스포츠   오피니언   지역뉴스   특집   사람들   

칼럼
사설
기자수첩
독자투고
특집
연재특집
기획취재
사람들
포토뉴스

회사소개
기사제보
게시판
광고문의
정기구독
E-mail문의
독자위원회
고충처리인
청소년보호정책

지역 날씨정보

뉴스 홈 > 목포·신안·무안·영광·진도·강진

순천·광양·여수·보성·구례 광산·곡성·담양·고흥·장성·화순·함평 목포·신안·무안·영광·진도·강진 나주·장흥·해남·완도·영암
오세형 신안군전복협회장 해양수산 신지식인 선정 2018년11월06일(Tue)
 10월 31일 부산 벡스코에서 개최된 ‘제2회 해양수산 인재육성의 날’ 행사에서 그린수산 대표 오세형씨가 신지식인 부문 금상 수상과 함께 해양수산부장관 표창의 영예를 안았다.

  오세형씨는 전복먹이 생물인 다시마 생산이 9월 초순경이면 종료되어 9월부터 12월까지 전복양식어가의 먹이부족과 염장다시마 구입 등 경제적 손실이 발생하고, 전복배설물과 남은 염장다시마의 침전, 고밀도 사육으로 인해 폐사율이 높아지는 현상에 착안하여 연구를 시작하게 되었다.

  그 결과, 7월부터 10월까지 수심 1m에 다시마를 고정양식하여 12월까지 생산이 가능하다는 주제로 해양수산 신지식인으로 선정되게 되었다.

  이번 연구결과로 전복먹이 생산이 연중 가능하게 되어 안정적인 사육환경을 조성하는데 기여하고, 폐사율 감소로도 이어져 많은 전복양식어가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오세형씨는 영어조합법인 그린수산의 대표이자 신안군전복협회장을 역임하고 있으며 안좌면에서 직접 전복양식을 경영하며 본인이 느낀 문제점과 해결방안을 어업인들과 함께 나누고, 지역 어가에 전복, 해삼 복층양식과 저밀도 치패입식을 권장하여 지속가능한 수산업의 발전 방향을 모색하는 등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신안군 박우량 군수는 “지금까지는 천혜의 조건을 배경으로 수산업을 경영하고 있었지만, 기후변화와 환경오염 등의 문제점이 점차 발생하고 있어 다양한 양식기법 시도와, 어업인들의 환경개선 노력이 요구되는 가운데 이번 수상을 계기로 민관협력과 해양수산 인재육성이 활성화 되기를 바란다” 고 밝혔다.

[주승민 기자]

돌아가기    리스트 보기   출력하기

보은산 V-랜드, 보은산 임도 여...

이 슈
올 여름은 청정...

남해안 최고 여름 휴양지인 완도 신지명사십리해수욕장의 개장식이 ...

여름 명품 피서...

영암군은 여름철 무더위를 식혀줄 명품 피서지 월출산 氣찬랜드가 오...

2019 완도토요...

완도군은 6월 15일부터 9월 28일까지 16주간에 걸쳐 해변공원 야외음...

무안군, 제7회 ...

무안군(군수 김산)은 황토갯벌이 우리에게 주는 혜택을 알리고 황토...

5월 24일 ‘제1...

완도군 보길면(면장 이성용)은 오는 5월 24일부터 25일까지 양일간 ...

연재특집
대한민국 말산업 미래 이끌 전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