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06월23일 (Sat)   Home   탑뉴스   정치   자치행정   경제   사회   문화   연예   스포츠   오피니언   지역뉴스   특집   사람들   

칼럼
사설
기자수첩
독자투고
특집
연재특집
기획취재
사람들
포토뉴스

회사소개
기사제보
게시판
광고문의
정기구독
E-mail문의
독자위원회
고충처리인
청소년보호정책

지역 날씨정보

뉴스 홈 > 포토뉴스

순천·광양·여수·보성·구례 광산·곡성·담양·고흥·장성·화순·함평 목포·신안·무안·영광·진도·강진 나주·장흥·해남·완도·영암
완도군, 이충무공 제419주기 순국제 봉행 2018년01월09일(Tue)
이순신.진린장군 선양사업, 충무공 기념공원 조성사업 추진
 완도군 고금면 충무사에서 5일 이순신장군 419주기 순국제가 열렸다.
 
(사)이충무공유적 고금도충무사 보존위원회(위원장 정충갑) 주관으로 봉행한 순국제에는 기관사회단체장, 지역주민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완도군에서는 일생을 충의에 살고 나라를 구하신 이충무공의 높은 덕을 기리기 위해 매년 음력 11월 19일 순국제를 봉행하고 있다.
 
고금 묘당도 이충무공유적지는 사적 제114호로 지정되었으며 정유재란 마지막 해 명의 원병으로 진린장군이 5천명의 수군을 이끌고 고금도에 도착, 이충무공과 연합하여 왜적의 침략을 막아냈던 곳이다.
 
특히 지난 달 중국을 국빈 방문한 문재인 대통령이 베이징대학 강연에서 임진왜란 때 왜군을 격파한 조선의 이순신 장군과 명나라 진린장군을 함께 기리는 사업을 하고 있는 한국의 완도군을 언급하면서 눈길을 끌고 있다.
 
박현식 완도부군수는 추모사를 통해 “우리군에서는 2020년까지 85억원의 사업비를 들여 이순신장군과 진린장군의 동상 건립, 관왕묘 복원 등 충무공 기념공원 조성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며 “앞으로 정유재란 테마파크와 이순신 문화마을 조성 등 이순신과 진린장군 선양사업을 대대적으로 실시하여 한중관계 개선과 중국인 관광객 유치에 따른 지역경제 활성화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김근수 기자]

돌아가기    리스트 보기   출력하기

250년전 이광사가 심은 소나무 ...

이 슈
나주시, 동계사...

전남 나주시가 지난 해 가을 파종했던 동계사료작물에 대한 본격적인...

철쭉과 신록이 ...

광주광역시와 무등산국립공원사무소는 오는 12일 올해 처음으로 무등...

바다에 비춰진 ...

완도군 완도읍 곳곳의 야경이 바다와 어우러져 운치를 더하는 풍경을...

제44회 보성다...

문화체육관광부 우수축제인 보성다향대축제가 오는 5월 18일부터 5일...

담양군, 조용익...

담양군은 최형식 담양군수가 4월 2일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군수 ...

연재특집
대한민국 말산업 미래 이끌 전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