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06월22일 (Fri)   Home   탑뉴스   정치   자치행정   경제   사회   문화   연예   스포츠   오피니언   지역뉴스   특집   사람들   

칼럼
사설
기자수첩
독자투고
특집
연재특집
기획취재
사람들
포토뉴스

회사소개
기사제보
게시판
광고문의
정기구독
E-mail문의
독자위원회
고충처리인
청소년보호정책

지역 날씨정보

뉴스 홈 > 나주·장흥·해남·완도·영암

순천·광양·여수·보성·구례 광산·곡성·담양·고흥·장성·화순·함평 목포·신안·무안·영광·진도·강진 나주·장흥·해남·완도·영암
나주시, ‘전라도 정명 천 년’ 나주 관광 현장홍보 2018년02월28일(Wed)
20일 서울 수서역서 대표 관광명소·농산물 전시홍보, 시식회 가져
 나주시(시장 강인규)는 지난 20일, 서울 수서역 지하 1층에서 2018년 전라도 정명 천 년 및 전라도 방문의 해를 기념하는 ‘나주 관광홍보의 날’ 행사를 성황리에 마쳤다고 밝혔다.

이날 하루 시는 열차 이용객 및 관광객을 상대로 천년고도 목사고을 나주의 대표 관광명소 안내와 더불어, 나주 배, 세지멜론, 나주 한라봉, 천연염색 제품 등 지역 농·특산품 등을 전시·홍보했다.

특히 2018년 전라도 정명 천 년의 중심지로서 올해로 개최 4회째를 맞는 마한문화축제를 비롯해 대표 관광지인 금성관, 국립나주박물관, 영산강 황포돛배체험, 빛가람전망대, 영상테마파크 등 나주테마여행 10선을 소개하는 등 행사 현장을 찾은 열차 이용객들의 큰 관심을 끌었다.

제 4회 마한문화축제는 전라도 정명 천 년인 10월 18일 하루 뒤인 19일부터 21일까지 3일간 국립나주박물관 일원에서 개최할 예정이다.

한편 나주 배, 한라봉, 멜론 시식회에서는 맛을 본 이용객들의 현장 주문 문의가 이어지는 등 이목이 집중됐으며, 나주시 관광문화과 직원들은 나주 관광지도 등 홍보물을 일일이 배부하면서 나주 방문을 독려했다.

박근구 관광문화과장은 “전라도 정명 천 년, 전라도 방문의 해를 맞아 지난 해 관광객 200만 시대를 넘어, 500만 시대 개막을 위한 현장 홍보 등 관광객 유치 에 최선을 다해가겠다”고 말했다.

[이계민 기자]

돌아가기    리스트 보기   출력하기

250년전 이광사가 심은 소나무 ...

이 슈
나주시, 동계사...

전남 나주시가 지난 해 가을 파종했던 동계사료작물에 대한 본격적인...

철쭉과 신록이 ...

광주광역시와 무등산국립공원사무소는 오는 12일 올해 처음으로 무등...

바다에 비춰진 ...

완도군 완도읍 곳곳의 야경이 바다와 어우러져 운치를 더하는 풍경을...

제44회 보성다...

문화체육관광부 우수축제인 보성다향대축제가 오는 5월 18일부터 5일...

담양군, 조용익...

담양군은 최형식 담양군수가 4월 2일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군수 ...

연재특집
대한민국 말산업 미래 이끌 전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