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11월16일 (Fri)   Home   탑뉴스   정치   자치행정   경제   사회   문화   연예   스포츠   오피니언   지역뉴스   특집   사람들   

칼럼
사설
기자수첩
독자투고
특집
연재특집
기획취재
사람들
포토뉴스

회사소개
기사제보
게시판
광고문의
정기구독
E-mail문의
독자위원회
고충처리인
청소년보호정책

지역 날씨정보

뉴스 홈 > 경제

지진 등 자연재해, 풍수해보험으로 보장받으세요 2017년11월17일(Fri)
부담금 최대 86% 지원하는 정책보험…전남도, 가입 적극 권장
 전라남도가 지난해 경주에 이어 15일 또다시 포항에서 강진이 발생함에 따라 자연재해로 입은 주택 피해를 저렴한 보험료로 현실적 복구가 가능하도록 보상해주는 풍수해보험에 가입할 것을 적극 권장하고 나섰다.

16일 전라남도에 따르면 지난해 경주 지진에 이어, 이번에 포항에서 규모 5.4의 지진이 발생해 주택 1천200여 채가 전파반파되는 등의 피해를 입었다. 이 때문에 전남에서도 규모 2.4~3.0정도의 흔들림이 감지됐다.

풍수해보험은 이같은 지진을 비롯한 태풍, 홍수, 호우, 강풍, 풍랑, 대설 등 각종 풍수해에 따른 주택 피해를 보상을 받을 수 있도록 도입됐다. 보험료의 55~86%를 정부가 보조하는 정책보험이다.

주택 100㎡(30평급)의 경우 보험료가 10만 원 정도인데, 정부에서 5만 5천~8만 6천 원을 지원해줘 개인은 1만 4천~4만 5천 원만 부담하면 된다. 소득 수준별 부담액은 기초생활수급자 1만 4천 원, 차상위계층 2만 4천 원, 일반인 4만 5천 원이다.

보상 혜택은 보상 유형에 따라 다소 차이가 있지만 주택 전파의 경우 6천300만~8천100만 원으로, 적은 보험료로 많은 보상을 받게 된다.

실제로 지난 2012년 태풍 ‘볼라벤’과 ‘덴빈’ 피해자 799가구에서 67억 원의 보상금을 지급받았고, 지난해 태풍 ‘차바’ 때도 127가구에서 7억 원의 보상금을 받는 등 정책보험으로서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이화종 전라남도 자연재난과장은 “저렴한 보험료로 풍수해보험에 가입하면 자연재해로 인한 주택피해를 당한 경우 복구가 가능한 현실적 보상을 받을 수 있다”며 도민들의 적극적인 가입을 당부했다.

올해 전남지역에서는 5만 5천 채의 주택 소유자가 풍수해보험에 가입했다. 전라남도는 반상회 회보 게제, 읍면동사무소에 풍수해보험 가입 창구 운영 등을 통해 보험 가입을 계속 홍보해나갈 방침이다.

[이계민 기자]

돌아가기    리스트 보기   출력하기

아직 떠날 준비가 되지 않은 담...

이 슈
네팔에 남도사...

교육여건이 열악한 세계의 오지 네팔에 희망전남교육의 씨앗이 뿌려...

빛고을 농촌테...

각종 농촌문화 체험과 여가 활동의 중심축이 될 빛고을 농촌테마공원...

전라도 천년의 ...

전라남도와 광주시, 전라북도, 3개 시도가 18일 오전 전주 전라감영 ...

전남도, 대기업...

전라남도는 귀농·귀촌을 희망하는 은퇴자 등 도시민을 대상으로 새...

전라도 정도 천...

수확의 계절을 맞아 농도 전남을 황금빛으로 물들인 들녘에 전라도 ...

연재특집
대한민국 말산업 미래 이끌 전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