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11월17일 (Sat)   Home   탑뉴스   정치   자치행정   경제   사회   문화   연예   스포츠   오피니언   지역뉴스   특집   사람들   

칼럼
사설
기자수첩
독자투고
특집
연재특집
기획취재
사람들
포토뉴스

회사소개
기사제보
게시판
광고문의
정기구독
E-mail문의
독자위원회
고충처리인
청소년보호정책

지역 날씨정보

뉴스 홈 > 사회

CMB, 법인 합병으로 신성장 동력 기대 2018년11월07일(Wed)
 전국단위 케이블TV 사업자(MSO) CMB(회장 이한담)가 전국 지역별 11개 SO를 CMB 단일 법인으로 합병한다.

CMB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법인합병 신청 심사 결과 11월 6일자로 최종 인가 받았다. 이로써 CMB는 기업 통합 운영을 통한 방송과 통신 서비스의 시너지 효과를 창출하는 동시에, 안정적인 재무구조를 바탕으로 새로운 성장의 발판을 마련하게 되었다.   

CMB는 단일 법인을 통해 대전, 충청, 세종, 광주, 전남, 서울(영등포구, 동대문구), 대구(동구, 수성구) 등 전국 지역별 서비스 권역에 보다 향상되고 안정적인 지역기반 SO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CMB 김태율 대표는 “회사 경영의 효율성을 극대화하여 방송과 통신의 고품질 서비스 기반을 더욱 공고히 하고, 이를 통해 빠르게 변화하는 글로벌 미디어 시대에 신성장 동력을 꾸준히 추진해 나가겠다” 밝혔다.

또한, CMB는 효율적인 자원 배분을 통해 사업 경쟁력을 강화하고, 이를 통해 지역의 인재들을 육성하여 청년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면서, 지역사회에 공헌하는 지역 사업자로서의 면모를 더욱 강화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CMB는 지난 1965년 중앙음악유선방송을 개시하면서 우리나라 유료방송 반세기 역사를 이끌어 왔으며, 지난 2014년 국민복지형 디지털 방송인 8VSB를 국내 최초로 도입하는 등 시청자 복지 향상에 앞장 서 왔다.

지난 2015년 창립 50주년을 맞은 CMB는 2016년 방송통신위원회 케이블방송평가 부문 1위를 차지하였으며, 지난해 7월에는 케이블 방송 최초로 아날로그 방송을 공식 종료하면서 케이블의 디지털 전환을 앞당겨 국민의 디지털 혁신을 주도해 왔다.   
 
또한, CMB는 올해 5월 8VSB에 데이터홈쇼핑을 국내 최초로 도입해 중소기업 상품 유통 활로를 개척해 오고 있으며, 8VSB 상품에 UHD 방송 도입, 스마트TV에 8VSB 실시간 방송 AI 융합 서비스를 비롯 다양한 제휴를 기반으로 한 부가 서비스를 계획하고 있다고 밝혔다.   

CMB 김태율 대표는 “지난 53년 동안 고객 여러분의 관심과 사랑으로 성장해 온 저희 CMB가 새로운 환경 속에서 시청자 여러분의 복지를 증진시켜 드리기 위해 합병 후 더욱 변화된 모습으로 보답드리겠다”고 말했다.   

CMB는 금번 계열사 통합을 통해 일원화되고 보다 효율적이며 신속한 전략 수립과 자원 재분배를 통해 전반적인 영업과 사업 경쟁력을 한층 강화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이계민 기자]

돌아가기    리스트 보기   출력하기

아직 떠날 준비가 되지 않은 담...

이 슈
네팔에 남도사...

교육여건이 열악한 세계의 오지 네팔에 희망전남교육의 씨앗이 뿌려...

빛고을 농촌테...

각종 농촌문화 체험과 여가 활동의 중심축이 될 빛고을 농촌테마공원...

전라도 천년의 ...

전라남도와 광주시, 전라북도, 3개 시도가 18일 오전 전주 전라감영 ...

전남도, 대기업...

전라남도는 귀농·귀촌을 희망하는 은퇴자 등 도시민을 대상으로 새...

전라도 정도 천...

수확의 계절을 맞아 농도 전남을 황금빛으로 물들인 들녘에 전라도 ...

연재특집
대한민국 말산업 미래 이끌 전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