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12월10일 (Mon)   Home   탑뉴스   정치   자치행정   경제   사회   문화   연예   스포츠   오피니언   지역뉴스   특집   사람들   

칼럼
사설
기자수첩
독자투고
특집
연재특집
기획취재
사람들
포토뉴스

회사소개
기사제보
게시판
광고문의
정기구독
E-mail문의
독자위원회
고충처리인
청소년보호정책

지역 날씨정보

뉴스 홈 > 순천·광양·여수·보성·구례

순천·광양·여수·보성·구례 광산·곡성·담양·고흥·장성·화순·함평 목포·신안·무안·영광·진도·강진 나주·장흥·해남·완도·영암
보성군, 2019년 북부4개면 지방상수도 신설사업 본격 추진 2018년10월05일(Fri)
맑은 물 공급으로 주민 건강과 환경 함께 지킨다
 보성군(군수 김철우)은 북부4개면(복내, 문덕, 겸백, 율어)에 2030년까지 485억 원을 투자(1단계 213억, 2단계 155억, 3단계 117억)하여 지방 상수도를 신설한다고 밝혔다.

  지금까지 북부4개면은 마을 단위로 지하수나 계곡수를 이용하여 생활용수 및 식수로 사용해 왔다. 이에 북부4개면에 지방 상수도를 신설하여 체계적이고 안전하게 관리한 맑고 깨끗한 수돗물을 안정적으로 공급하겠다는 계획이다.

  먼저, 1단계로 2020년까지 200억 원을 투입하여 복내면과 율어면을 중심으로 기본 정비를 실시한다. 취수장(1,320톤/일), 정수장(1,200톤/일), 배수지(650㎥), 가압장, 관로(37.1km) 등을 확충해 기본 인프라를 구축하고, 내년 3월에 착공을 목표로 설계용역이 마무리되면 주민 설명회를 가질 예정이다.

  1단계가 완료되면 2단계로 겸백, 문덕 소재지, 3단계 율어, 겸백, 문덕 외곽지역 등 순차적으로 북부4개면에 지방상수도 공급을 완료 할 계획이다.

  최근 무분별한 지하수 개발로 수량이 고갈되고, 기후변화로 수질도 악화되는 추세여서 장기적 시각으로 상수도를 통합 관리하는 것이 주민들의 건강과 환경에 보탬이 된다는 판단이 작용했다.

  보성군 관계자는 “수도정비기본계획에 따라 2030년까지 총 485억 원을 투입하여 북부4개면에 지방상수도를 공급 할 계획이고, 마을 상수도의 원수 고갈, 수질 부적합 지역에 식수난 해소를 위하여 단계별로 마을 상수도를 지방 상수도로 전환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정권식 기자]

돌아가기    리스트 보기   출력하기

백조(白鳥)의 망중한

이 슈
고흥이 낳은 국...

고흥군은 대한민국 스포츠 영웅으로 박치기왕 故김 일 선수가 최종 ...

2019이웃돕기성...

광주광역시는 광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공동으로 내년 1월까지 이웃...

네팔에 남도사...

교육여건이 열악한 세계의 오지 네팔에 희망전남교육의 씨앗이 뿌려...

빛고을 농촌테...

각종 농촌문화 체험과 여가 활동의 중심축이 될 빛고을 농촌테마공원...

전라도 천년의 ...

전라남도와 광주시, 전라북도, 3개 시도가 18일 오전 전주 전라감영 ...

연재특집
대한민국 말산업 미래 이끌 전문...